아침

된장찌개 김 오이무침 등등 여러가지 반찬

어제 저녁에서 김만 추가



점심

배 감 사과 토마토 등 과일



저녁

떡볶이와 몇가지 반찬

떡볶이에 고구마도 좀 넣어주었더니 신랑 맛있다고~~

담부터 계속 떡볶이에 고구마 투입을 결정 ^^






태백 도서관에 들려서 일기도 조금 작성하고 인터넷 검색도 했다

시립도서관 구경도 하고

자연휴양림 가서 사진도 찍고 산림욕도 실컷 하고

구문소라는 멋진 곳도 구경하고

실컷 돌아다녔는데도 숙소에 돌아오니 5시경...

태백산 도립공원내에 있는 민박인데

취사도구가 전혀 없다

친정에서 코펠등을 빌려서 몽땅 싸갔고

오랜만에 코펠에 찌개도 끓이고 떡볶이도 해먹고

태백 시장에 들려서 절편 사서 떡볶이 떡 대신 넣구

양배추도 사서 잔뜩~ 나머지는 다 싸갔기 때문에 살게 없었다



오랜만에 티비를 실컷 봤다

집에는 티비를 놓지 않았기 때문에 거의 티비 볼 일이 없는데

우리집 말고 다른데 가면 티비가 있어서 보게 된다

그런데 왜 도대체 저런 프로그램을 할까? 싶은 것들이 있었다

바보상자 맞는가보다...

저녁을 떡볶이해서 먹구 너무 많아서 남겼다

배가 불러서 도립공원 근처를 산책했다

약간의 골반통이 있었지만 순심이는 쿨렁쿨렁 잘도 놀았다

공기가 너무 좋아서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풍욕도 했다



신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