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을 살리는 생채식
저자
장두석 지음
출판사
정신세계사
1997-04-04 출간 | ISBN 10 - 8935700959 , ISBN 13 - 9788935700950
판형 A5 | 페이지수 430
협상의 법칙(전2권)
판매가격
12,0009,600(20%) 0원 적립(0%)
 

책소개

병의 치유와 건강증진을 위한 생채식의 원리와 방법을소개한 건강서. 곡류에서 야생의 산야초에 이르기까지생채식의 재료와 방법, 효능,적절한 조리법과 생식 체험례를 수록했다.

목차

001. 생식의 이해와 재료
002. 생식의 효능
003. 생식과 음양론
004. 생식과 영양론
005. 생식의 재료
006. 생식의 실제
007. 체질별, 질병별, 생식 방법론

출판사 서평

채소, 곡식, 나무열매로 지키는 건강

재야 민족의학의 큰 산인 장두석 선생이 집필한 이 책에서, 저자는 신선한 채소와 곡식, 나무열매 등만을 자연상태로 섭취하는 식생활을 계속하면 건강을 지킬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난치병도 치유할 수 있음을 생생한 체험을 근거로 밝히고 있다.

저자에 따르면 지금 우리는 편리하다는 이유로, 또 서구 영양학이란 새로운 [미신]에 사로잡힌 나머지 우리 체질에 맞지 않는 식생활로 알게 모르게 건강을 해치고 있다. 인스턴트 식품과 유제품을 포함한 각종 가공식과 육류 등은 소화과정에서 필연적으로 독소를 만들어내는데, 서양인의 장(腸)보다 상대적으로 긴 우리의 장은 이 독소를 원활히 배출하지 못하는 구조로 되어 있어서 여러 가지 질병을 낳고 있다는 것이다.

현대병@난치병을 치유하는 생채식

이 책에는 병원에서도 포기한 고혈압, 간경화, 각종 종양(암), 간질, 류머티스관절염 등의 각종 현대병과 난치병을 생채식과 민족생활의학의 보조요법을 통해 완치한 수많은 사례가 수록되어 있다. 이는 생채식이 인체의 자연치유력을 회복시키는 데 탁월한 효능이 있으며, 나아가 건강과 장수를 보장하는 비결이 됨을 말해준다.

현대영양학의 상식을 깨뜨리는 생채식

현대영양학에서 말하는 일일 기초대사량, 즉 인체가 살아남기 위해 필요한 하루 최소한의 열량은 1,200~1,400칼로리이다. 저자가 권하는 대로 하루 1,000칼로리에도 못 미치는 생채식을 계속한다면 조만간 영양불량으로 쓰러져야 옳다. 그런데 쓰러지기는커녕, 현대의학도 포기한 각종 성인병@난치병 환자들이 깨끗이 낫는다.

저자에 따르면 채소에는 칼로리의 개념으로는 설명할 수 없는 흙의 정기와 태양의 기가 들어 있다고 한다. 즉 채소에는 각종 효소 및 비타민, 미네랄, 엽록소 등이 풍부하게 들어 있을 뿐만 아니라 자연생명력의 총체인 정(精)과 기(氣)가 내재해 있는데, 바로 여기에 놀라운 치유력의 비밀이 있다는 것이다.

신토불이 밥상의 오묘한 조화

저자는 우리 조상들의 식탁에 담긴 깊은 지혜를 들추어낸다. 우리 조상들은 사계절이 뚜렷한 자연기후 조건에 맞추어 내장의 한냉온열의 상태에 맞게 겨울에는 더운 음식인 쌀밥을, 여름에는 찬 음식인 보리밥을 먹었다. 여름에 즐겨 먹은 수박, 포도, 상추 등은 모두 찬 음식이었고, 겨울에 먹는 갓김치, 무, 고춧가루 등은 더운 음식이었다. 채소를 먹어도 양성인 뿌리와 음성인 잎@줄기를 모두 먹음으로써 금목수화토(金木水火土) 오행의 약성(藥性)과 청황적백흑(靑黃赤白黑) 오색의 태양광선의 기(氣), 그리고 산함신감고(酸鹹辛甘苦) 오미의 조화로움을 제대로 섭취할 수 있었다. 또한 음에 속하는 채소와 양에 속하는 곡식을 함께 먹는 중화된 섭생은 모든 체질의 사람들을 이롭게 했던 것이다.

<PREV 1 ... 63 64 65 66 67 68 69 70 71 ... 194 NEXT>


티스토리 툴바